기사 메일전송
마포구, 책이 불러온 나눔…‘더 북 데이’ 성황리 마무리 - 알뜰 북마켓 총 7,223권 판매, 매출 1천만 원 넘어...수익금 전액 마포복지재단에 기부 - 홍대 레드로드, 북 큐레이션과 책 경매, 북 토크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연일 북적 - 박강수 마포구청장 “독서 문화 향유 위해 다양한 행사와 정책 적극 마련할 것”
  • 기사등록 2024-06-03 12:00:01
  • 기사수정 2024-06-03 13:55:26
기사수정

마포구는 지난 6월 1일과 2일 이틀간 홍대 레드로드에서 개최한 ‘더 북 데이’ 축제가 대성황을 이루며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더 북 데이` 축제에 박상영 작가와 함께하는 북 토크 행사가 열렸다.

‘더 북 데이’는 책을 통한 소통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마포구가 올해 처음 준비한 행사다.

 

축제에는 마포구립도서관과 마포복지재단, 새마을문고 등 총 18개 기관이 참여해 독서 문화 체험과 북 큐레이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와 함께 마포구 16개 동 주민들로 구성된 ‘더 북 데이 추진위원회’가 직접 운영하는 ‘알뜰 북마켓’이 열려 다양한 분야의 중고도서가 새 주인을 찾았다.

 

주민과 18개의 도서 관련 기관에서 1만 3천여 권의 책을 기증받아 마련된 ‘알뜰 북마켓’은 연일 관광객으로 북적였으며, 양일간 무려 7,223권의 책을 판매해 1천만 원이 넘는 매출을 달성했다.

 

‘알뜰 북마켓’의 판매 수익은 어르신 복지를 위한 ‘주민참여 효도밥상’ 사업에 쓰일 수 있도록 전액 마포복지재단에 기부됐다.

 

또한 행사 첫날에는 마포구 홍보대사인 가수 권인하와 김흥국, 방송인 조영구가 ‘더 북 데이’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다양한 활약을 펼쳤다.

 

방송인 조영구 씨는 ‘더 북 데이’ 도서 경매 행사의 진행을 맡아 관광객의 발길을 사로잡았으며, 가수 권인하 씨와 김흥국 씨는 경매에 출품된 책에 직접 친필 서명을 담아 책 애호가들의 관심을 끌었다.

 

아울러 ‘순도 100퍼센트의 휴식’의 저자로 유명한 박상영 작가와 ‘여행 말고 한달살기’의 김은덕 작가, 백종민 작가가 참여하는 북 토크도 양일간 마련돼 축제에 흥미를 더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더 북 데이’ 축제가 독서에 대한 흥미와 열정을 되찾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라며 “마포구는 앞으로도 더 많은 구민이 책 읽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와 도서관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마포구는 구민의 뜨거운 호응과 기대에 힘입어 독서의 계절에 맞춰 오는 가을에도 ‘더 북 데이’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며, 매년 ‘더 북 데이’를 포함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 책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 독서 문화 증진에 힘쓸 계획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3 12:00:0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하반기 소상공인 3만2천명에 1조원 규모 신규보증 추가 공급한다
  •  기사 이미지 6월 추천 공공서비스, ‘디지털 관광주민증’과 ‘짐 배송 서비스’ 선정
  •  기사 이미지 모바일 신분증 민간개방 확대로 국민 선택의 폭 넓어진다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